예산서 올해 첫 일본뇌염 매개모기 발견
2019/08/20 04:3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예산에서 올해 처음으로 일본뇌염 매개 모기가 확인됐다.

예산군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13일 덕산지역에서 채집한 모기 400여 마리 중 일본뇌염 매개 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한 마리가 발견돼 방역당국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충남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 발견은 지난해보다 2주 정도 늦은 것으로, 원인은 최근 지속된 장마로 인해 산란조건이 좋지 않았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일본뇌염은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작은빨간집모기’에 물렸을 경우 혈액 내로 전파돼 급성으로 신경계 증상을 일으키는 감염병으로, 뇌염이 발생하면 사망률이 높고 회복돼도 신경계 합병증 발생 비율이 높은 질병이다.

일본뇌염 매개모기에 물린 사람의 99%이상이 무증상이나 일부에서 열을 동반하기도 하고 극히 드물게 뇌염으로 진행된다. 초기의 고열, 두통, 구토 등의 증상과 급성기의 의식장애, 경련, 혼수, 사망 뿐 아니라 회복기의 언어장애, 판단능력저하, 사지운동저하 등의 증상이 발생할 수 있다.

모든 일본뇌염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가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갖고 있지는 않으나 물리면 극히 일부에서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보건소는 모기 활동이 활발한 8~10월 하순까지 안전한 환경을 위해 유충서식지(고인물)를 없애는 등 모기 방제를 통해 일본뇌염의 감염을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일본뇌염은 아직까지 적절한 치료제가 없기 때문에 백신 접종으로 감염을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며 “각 가정에서는 방충망이나 모기장을 사용하고, 야간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 내포신문 ppp7500@hanmail.net ]
내포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ik1841@hanmail.net
젊은감각 새로운신문 - 내포신문(kik1841.netfuhosting.com) - copyright ⓒ 내포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충남 예산군 예산읍 예산로 51 2호 | 대표전화 : 041)335-3114 | 팩스 : 041)335-9114
    회사명 : (주)내포신문 | 발행인 : 김인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인규
    내포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